[작곡] You Complete Me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이번주(2010/11/29)는 추수감사절이었다.

1년 반 전에 만들어두었던 찬양인데, 후렴 부분이 마음에 안들어서 묵혀두고 있었던 것을 이번 기회에 수정해보았다. 추수감사절을 맞아, 내가 무언가 잘 되고 잘 해나가서가 아니라, 어떠한 환경 때문이 아니라, 그냥 하나님께 감사의 고백을 올려드리고 싶었다.

하나님께 더 많이 감사드릴 수 있는 내년이 되었으면 좋겠다.
좋은 일이 있던, 나쁜 일이 있던, 기쁜 일이건 슬픈 일이건,
더 하나님께 귀하게 드릴 수 있는 한 해가 되었으면 좋겠다.

삶이 하나님께 드리는 예배가 되고, 찬양이 되는 한 해가 되었으면 좋겠다.
존재로서 감사의 고백이 되는 삶을 살았으면 좋겠다.
앞으로 한발짝 더 나아가는 내 자신이 되었으면 좋겠다.

You Complete Me

1.공중의 나는 새 들판의 백합화
산천의 나무와 들풀을 보라
수고도 않으며 길쌈도 않지만
네 아버지께서 기르는도다

2.무엇을 먹을까 무엇을 마실까
무엇을 입을까 염려치 말라
필요한 모든 것 부족함 없도록
네 아버지께서 채우시리라

후렴) 주는 나의 하나님 변치 않는 선한 목자
나를 귀하다 여겨 그 아들 생명 주셨네
결코 채울 수 없던 내 맘 속의 빈 자리를
기름 부어주셔서 내 삶을 완전케 하네

You Complete Me by shyoo

8310890703.pdf
Composed/arranged by Sunghwan Yoo
Guitar, Vocal, Piano, E-Piano, Pad, Cello by Sunghwan Yoo
Violin by Dongbin Cho

2011.1.31 – 새로이 음원 녹음하고, 멜로디 및 가사를 약간 수정하였습니다. 바이올린 녹음을 도와준 조동빈 군에게 다시 한 번 감사의 말을 드립니다. ^^

20110101

인생을 다시 산다면

“다음 번에는 더 많은 실수를 저지르리라.
긴장을 풀고 몸을 부드럽게 하리라.
이번 인생보다 더 우둔해지리라.

가능한 한 매사를 심각하게 생각하지 않을 것이며
보다 많은 기회를 붙잡으리라.”

– 나딘 스테어
[류시화 시집/지금 알고있는 걸 그때도 알았더라면] 중에서

2011년을 맞아 20대를 넘어 30대가 되었다.

성공을 위해서, 이기기 위해서, 남들이 가고 싶어하는 길들을 위해서

많이 노력해왔고 또 땀흘려왔던 지난 시간들을 뒤돌아보면서,

내가 앞으로 남은 인생을 어떻게 살아야 할지 다시 한 번 생각해본다.

인생의 황혼기에서 지난 세월을 반추해본다면,

그때 왜 더 좋은 성적을 받지 못했을까,

그때 왜 더 많이 인정받지 못했을까,

그때 왜 더 많이 벌지 못했을까를 후회할 사람이 있을까.

있다 하면 얼마나 될까.

반면

그때 왜 내가 더 사랑하지 못했을까,

그때 왜 내가 용서하지 못했을까,

그때 왜 내가 더 섬기지 못했을까를 후회할 사람은 더 많지 않을까.

더 높은 것을 향하여 달려가는 것도 좋지만,

언제나 인생의 중요한 목적, 방향, 자세를 잃지 않는,

그러한 30대를 맞고, 또 그렇게 살고 싶다.

그것이 2011년 1월 신년을 맞이하는 나의 다짐이며 바람이다.